고민이 많으신가 봐요?
머리카락이 이렇게 많이 나오네."

아파트 세면대가 막혀 이리저리 손을 써봤지만,
잘 안 돼 관리실에 부탁하니
한 60정도 되 보이는 아저씨가 배관도구들을 들고 나타났다.
그는 대뜸 어디가 막혔냐며 화장실 쪽으로 가더니
한참 화장실 배수구 밑을 이리저리 살펴보았다.
기구를 사용해 뚫어보고,이렇게 저렇게 하더니
머리카락을 한 움큼 집어 올렸다.
그는 이왕 온 거 변기도 봐주겠다며
텔레비전 광고에서 유행하는
'되고' CF송을 부르며 변기를 손보기 시작했다.

"막힌 건 뚫으면 되고, 터진 건 때우면 되고…
인생 뭐 있나요?"

배관공 아저씨는 그런 인생의 긍정과
낙관적인 자세를 어디서 터득하게 된 것일까.
그의 말처럼 인생을 살다가 사건이 터지면 땜질해주면 되고,
가는 길이 막히면 뚫어주면 되는 것이라는 깨달음이 생겼다.
돈이 없어지면 벌면 되는 거고,
감기에 걸리면 더 건강에 신경 쓰면 되고,
아이가 성적표를 나쁘게 받아오면
다음엔 더 잘 보라고 격려해주면 되고…….

살다보면 안 좋은 일이 생길 때는
한꺼번에 몰려오는 것처럼 느껴지는 때가 있다.
경제적 여유가 없는데 결혼식 청첩장,
돌잔치 초대장이 날아오고,
마이너스 대출 통장에 만기가 다가오는데
가족 중에 갑자기 병원에 입원하는 사람이 생기고.

"난 왜 이렇게 안 좋은 일만 생기는지……"

한 심리학자는 자신에게 안 좋은 일만 일어난다고 생각하면
그런 일만 생기고, 좋은 일만 일어난다고 생각하면
모든 것이 좋아 보이는 심리현상이 있다고 말한다.
생각해 보면 정말 그렇다.
당장 생계가 걱정이라면 새벽에 우유라도 돌리면 되는 거고,
사람을 더 만나 일거리를 찾아보면 되는 거고,
회사의 사장이라면 어렵다고만 말할 게 아니라,
직원들이 헤쳐 나가기 어려운 일은
앞장서서 뚫고 나가면 되는 거고…….
그런 생각을 하자,
예전에는 왜 좀 더 긍정적인 생각을
하지 못했는지 돌이켜 보게 됐다.
물론 말처럼 모든 게 쉽지는 않겠지만,
그렇더라도 '된다'는 생각을 가지는 것만으로도
모든 면에서 힘을 발휘할 게 분명했다.
배수구가 뚫린 다음,
우리 집엔 모든 일이 다 잘 풀리는 듯한 느낌이 들었다.

『아버지의 마음을 아는 사람은 결코 포기하지 않는다』

Posted by 친절한 코퀴틀람 플러머 Plumber.co.kr

댓글을 달아 주세요